기사검색

[사이언스] KAIST, 자발적 카이랄 구조체의 형성과 제어 성공

가 -가 +

특허뉴스 박진석 기자
기사입력 2020/11/30 [15:28]

 

윤동기 교수팀, 비카이랄 액정 물질을 이용해 자발적 카이랄 구조체의 형성 및 제어

생체 친화적 재료 활용, 센서와 박테리아 제어, 세포 성장 기술 등 다양한 응용 가능

 

▲ 자발적 카이랄 구조체 형성 모식도 / 동전모양의 크로모닉 액정분자를 물에 녹였을 때 일정농도 이상에서 Nematic 액정 상을 보인다. 크로로모닉 물질이 액정상을 보이는 농도에서 충분한 공간적 한정효과를 부여하였을 때, 자발적으로 카이랄 구조체를 형성한다  © 특허뉴스

 

카이랄 구조체의 자가조립에 대한 연구는 화학을 넘어 다양한 학문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하지만 카이랄 구조체의 단순 조립과정은 많은 연구들이 선행되었지만, 실제 센서, 광학적, 생물학적 응용을 위해 이들의 자가조립 현상을 제어하여 규칙적으로 대면적에서 조립시키는 기술은 난이도가 높아 실험적으로 구현하기 어려웠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이론적으로 예측 가능한 액정분자를 이용한 카이랄 구조체 제어를 위한 연구들이 진행되어 왔다.

 

많은 액정 분자중에서도 물을 기반으로 한 농도에 따라 상이 변하는 크로모닉 액정은 생체 친화적이며, 공간적 한정효과에 의해 쉽게 카이랄 구조체를 형성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카이랄 구조체 제작에 많이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이 물질을 이용한 선행연구들 또한 규칙적으로 제어된 카이랄 구조체를 제작하는데 어려움이 존재한다.

 

이러한 시기, KAIST는 화학과 윤동기 교수 연구팀이 카이랄 특성이 없는 생체 친화적인 크로모닉 액정 물질의 자발적 조립을 통해 카이랄 구조체를 규칙적으로 제어하는 데 성공했다고 30일 밝혔다.

 

카이랄(Chiral)은 수학, 화학, 물리학, 생물학 등 다양한 과학 분야에서 비대칭성을 가르키는 용어중 하나로 어떤 대상의 모양이 거울에 비춘 모양과 일치되지 않을 때 카이랄 성이 존재한다고 일컫는다.

 

윤 교수 연구팀은 이번 연구를 통해서 기존의 물리적으로 물질을 좁은 공간에 갇히게 해 변형을 유도하는 방법인 공간적 한정 효과(Confinement effect)만으로는 규칙적인 제어가 어려웠던 마이크로 크기의 구조체를 규칙적으로 제작하는 데 성공했다. 연구팀 관계자는 향후 생체 친화적 액정기반의 재료를 활용해 카이랄 센서, 박테리아의 거동 제어 및 세포 성장과 같은 응용기술에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에서 윤 교수팀은 기존에 널리 사용되는 액정영상표시장치(LCD)의 핵심 재료로 사용되는 일반형 액정분자가 아닌 생체 친화적인 크로모닉 액정 물질을 이용해 3차원 카이랄 구조체를 제작했다. 복잡한 3차원 카이랄 구조체를 균일하게 제어하기 위해서는 극한으로 액정 단위체들의 거동을 제어하고 적절한 조립 환경을 제공해야 하는데 기존에는 관련 제어기술이 없어 응용되지 못했다.

 

▲ KAIST 윤동기 교수, 박건형 박사과정  © 특허뉴스

 

윤 교수 연구팀은 액정분자들의 규칙적인 제어를 위해, 배향막을 포함한 마이크로 크기 패턴이 있는 기판과 유리 기판 사이에 액정을 주입해 공기주머니를 자발적으로 형성시켰다. 이 결과, 액정 단위체들이 자발적으로 공기기둥 주위에 규칙적으로 뒤틀림(distortion) 현상을 유발하는 시스템을 개발했다. 연구팀은 이 시스템을 이용해 뒤틀림 현상을 효과적으로 제어하는 한편 자발적으로 형성되는 카이랄 구조체를 넓은 면적에서 제어하는 데 성공했다. 제어된 카이랄 구조체들은 살아있는 박테리아의 움직임을 인도하거나, 금속 나노 입자의 카이랄 조립, 카이랄 유체의 거동을 해석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 응용될 수 있다.

 

윤동기 교수는 의약품 및 관련 화학산업에서 물질의 카이랄 성질은 독성 및 부작용과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말했다. 윤 교수는 이어 “60여 년 전 임산부들의 입덧 방지용으로 쓰이던 탈리도마이드(thalidomide)라는 약은 카이랄 성질이 다를 경우 기형아를 유발할 수 있다는 점 때문에 금지된 바가 있다면서 이번 연구를 통해 카이랄 성질에 대해 더욱 깊은 이해를 하고 관련 사고를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 ACS Central Science 표지 이미지  © 특허뉴스

 

KAIST 박건형 박사과정 학생이 제1 저자로 참여한 이번 연구 논문은 최근 국제 학술지 ‘ACS 센트럴 사이언스 (ACS Central Science)’ 온라인판에 실렸다.

 

논문명은 Periodic Arrays of Chiral Domains Generated from the Self-Assembly of Micropatterned Achiral Lyotropic Chromonic Liquid Crysta 이다.

 

해당 논문은 또 연구 결과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ACS 센트럴 사이언스 11월호 표지논문(Front Cover)으로 뽑히는 한편 해설논문과 함께 게재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카이랄,카이랄구조체,크로모닉액정물질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특허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