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상표] 반려인구 증가세로 반려상품 상표 출원 꾸준히 증가... 연평균 12% 수준

지정상품도 “개목걸이, 개집”에서 “개산책업, 애견팬션·호텔운영업”으로 다변화

가 -가 +

특허뉴스 선우정 기자
기사입력 2020/09/10 [13:03]

 

반려동물이 단순히 즐거움을 주는 대상이 아니라 가족 구성원의 일원이라는 인식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반려상품 상표 출원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허청은 애견 및 애묘 등 반려상품과 관련된 상표 출원이 ‘147,546건에서 ’1913,256건으로 증가했으며, 지난 5년간 반려상품 상표 출원 증가율이 연평균 12% 이상 꾸준히 증가했다고 10일 밝혔다.

 

▲ 반려동물 관련 전체 출원 동향  © 특허뉴스

 

통계청 등에 따르면 국내 반려인구는 2015년 무렵에 이미 천만 명 시대에 들어섰다고 한다.

반려상품과 관련된 상표 출원이 증가하는 것은 반려인구의 급격한 증가에 따른 반려산업의 성장에서 그 이유를 찾을 수 있다.

 

저출산·고령화 등도 반려인구 증가에 주요한 원인으로 꼽히고 있다. 국내 전체 가구의 절반 이상이 1인 또는 2인 가구로 반려동물을 가족 구성원의 일원이라는 인식 증가가 반려인구 증가의 원인으로도 꼽히고 있다. 이러한 증가에 따라 2017년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반려동물 연관산업 발전방안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반려동물과 관련된 산업을 뜻하는 팻코노미(Petconomy) 시장규모가 2020년에 약 3.4조 원을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상표 출원 시 지정하는 상품 및 서비스업도 개목걸이, 개집, 개밥그릇등에서 최근에는 개산책업, 애견팬션·호텔운영업, 애견관련 미용업 및 목욕업등으로 다변화하고 있다.

 

그 외에도 반려동물 장례서비스업, 반려동물 분실방지용 GPS 위치추적장치, 반려동물 심리치료업, 반려동물 건강관리서비스업등도 최근의 시장상황을 반영하여 지정되고 있는 상품·서비스업이다.

 

특히 반려동물용 식이보충제를 지정상품으로 한 상표출원은 ‘143건에서 ‘19481건으로 급증했으며, 반려동물 훈련업 143.8%, 반려동물 호텔업 69.4%, 반려동물 미용업은 55.0% 증가하였다.

 

▲ 반려동물 관련 업종별 출원 동향  © 특허뉴스

 

또한 반려산업 시장이 성장하면서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여기는 사람을 뜻하는 펫팸족’, 아이 없이 반려동물을 키우며 사는 부부를 뜻하는 딩펫족’, 결혼하지 않고 혼자 살아가면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혼펫족등 다양한 신조어가 생겨났다.

 

경제주체별 출원 동향을 보면 개인은 ‘1426.5%‘1940.6%, 중소기업은 ‘1419.6%‘1934.6%로 증가하는 등 개인 및 중소기업의 출원비중은 ‘1446.1%에서 ‘1975.2%로 크게 증가한 반면, 대기업 비중은 ’1431.8%에서 ‘198.0%로 크게 감소했다.

 

개인 및 중소기업 출원이 증가하는 이유는 반려동물 관련 업종은 소규모로 운영하기에 적합한 경우가 많아 개인사업자 등도 비교적 적은 비용으로 시장에 진입하기 쉽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문삼섭 특허청 상표디자인심사국장은 반려산업 시장 규모가 확대되고 상품과 서비스도 고급화·다양화되면서 새로운 시장을 창출하고 있기 때문에 관련 출원이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반려동물,반려상품상표,개산책업,반려인구,반려동물장례,반려산업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특허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