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특허동향] 세계의 주목받는 K보건의료… 축적된 특허역량 덕분에

의료기기 특허 증가율, 전체 평균보다 3배 이상 많아

가 -가 +

특허뉴스 염현철 기자
기사입력 2020/05/06 [10:02]

특허청은 최근 10년간(‘10~’19) 의료기기 분야 특허출원 연평균 증가율이 7.6%, 전체 특허출원 연평균 증가율(2.3%)3배를 넘어 의료기기 분야 연구개발이 매우 활발해 보인다5의료기기 특허동향 분석보고서를 통해 밝혔다.

 

이 보고서는 의료기기를 영상진단기기 등 14개 유형으로 나누고, 각 유형을 품목별로 구분하여 초음파 영상진단기기 등 총 80개의 소분류별로 분석해 두어 특허동향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 의료기기 유형별 특허출원 건수 및 점유율  © 특허뉴스

 

최근 10년간 의료기기 유형별 특허출원 추이를 보면, 14개 유형 중에서 의료용품 출원(12,491)이 가장 많다. 최근 10년간 연평균 특허출원 증가율은 의료정보기기(19.8%)가 가장 높은데, 최근 4년간(‘16~’19) 증가율(28.7%)은 더욱 두드러졌다.

 

의료정보기기 출원이 급증한 이유는 빅데이터로 활용가치가 높고, 스마트폰이나 클라우드와 결합된 헬스케어 기술개발, 인공지능(AI) 기반의 의료서비스 확대 등의 영향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 의료기기 유형별 특허출원 증가율 및 출원인 순위  © 특허뉴스

 

최근 10년간 의료기기 분야 특허 출원인을 살펴보면, 내국인이 77.9%, 외국인이 22.1%로 나타났고, 내국인의 출원 비율은 201076.6%에서 201980.9%로 늘어난 것으로 밝혀졌다.

 

최다 출원인은 14개 유형 중 4개 분야에서 가장 많은 특허를 출원한 삼성전자(2,252)이며, 중견기업인 서울바이오시스, 바디프렌드, 오스템임플란트는 각각 진료장치, 치료보조, 치과기기 분야에서, 중소기업 멕아이씨에스는 마취호흡 분야에서 1위를 차지했다.

 

특허청 신동환 의료기술심사과장은 인구고령화 등의 영향으로 꾸준히 성장해온 의료기기 분야 특허역량이 코로나19로 세계의 주목을 받는 K보건의료의 원동력이 된 것 같다면서, “특허청은 앞으로도 관련 특허정보를 기업과 연구진 등에게 제공하여 건강사회 실현과 의료기기 산업의 혁신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K보건의료,의료기기,특허증가율,3배,영상진단기기,초음파영상진단기기,스마트폰,헬스케어,인공지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특허뉴스. All rights reserved.